기자수첩

> 오피니언 > 기자수첩

휘발유 전국 최저가는 1,448원 포항 기계면 유천 주유소 / 최고가는 서울 1,772원

계속 오르는 기름 전국 평균 1,642원 / 경북 1,625원 /포항은 1,659원으로 전국 경북보다 비싸다.

작성일 : 2021-09-19 16:52 수정일 : 2021-09-19 16:52 작성자 : 손상욱 기자 (wook3636@hanmail.net)

19일 유가 정보사이트 '오피넷'에 따르면 국내 휘발유 평균 가격은 지난해 11월 1,317원으로 저점을 찍은 이래 19일 기준 전국 평균 1,642.34원을 기록, 20% 넘게 올랐다.

 

시도별 최고가는 1,722원의 서울이며 최저는 1,625원의 울산이다.경북이 평균 1625.64원인데 비해 포항은 1,659원으로 비싼편이다.

 

(포항 시내) 

 

최저가는 북구 기계면 새마을로 217 유천주유소(SK)로 보통 휘발유가 1,448원인데 비해 경유는 1,429원으로 포항지역 평균 1,365원보다 비싸다.

 

(이미지 출처 / 유가 정보사이트 '오피넷' 19일자)

 

차량 LPG 가격도 SK 가스 기준 올 년 초 1L 당 796.2원에서 계속 상승 9월 들어 988.17원을 기록 2015년 이후 7년 만의 최고가다.부탄가스는 34% 가정용 프로판 가스도 36% 올랐다.

 

인상 이유는 코로나 19에다 미국과 중동국가 특히 이란의 핵무기 관련한 미국의 제재에 따른 산유국 들 간의 견제와 자국의 이익 차원에서 원유 생산과  가동중지에 수급을 조절하는데 기인한다.

 

복잡한 인상 요인은 뒤로하고 보통 휘발유 기준 리터당 1,448원의 포항 유천 주유소가 전국 최저다.

 

차량 LPG의 경우 포항지역은 932원이 최저가로 평균  940원에서 980원대로 1,000원 시대를 눈앞에 두고 있다.LPG 택시 영업자와 연료 저감 차원의 LPG 가스 차량 자들도 운행을 멈춰야 할 판이다.

 

미국 투자은행인 뱅크오브아메리카는 13일(현지/시간 ) 보고서에 연말 유가를 배럴당 최대 100달러까지 내다본다.

 

뉴욕상업거래소 10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 원유가 배럴당 70.45달러로 장을 마감했고 질이 좋은 브랜트유는 0.8% 오른 73.51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좀처럼 떨어지지 않고 계속 인상만 되는 이면에는 석유 수출기구(OPEC/ 이하 오펙 )가 자리하고 있다.  

 

‘오펙’은 1960년 9월 사우디아라비아, 이라크, 쿠웨이트, 이란, 베네수엘라 등 5개 산유국이 결성한 ‘자원 카르텔’로 지금은 중동의 13개 산유 국가가 회원으로 참여

 

회원국들이 석유 정책 조정을 통해 상호 이익을 확보하고, 국제 석유 시장의 안정을 유지하기 위함이라 하지만

 

미국 등 오펙 국가간의 석유 전쟁으로  석유 한 방울 나지 않는 한국은 중동국가와 미국의 눈치를 보는 형국이다.

 

한국의 국내 정유 4사(SK이노베이션/ GS 칼텍스/에쓰오일/현대 오일 뱅크)는 원유공급을 중동국가로부터 수입하는데

 

거리 운임 지정학적 리스크 (분쟁 등) 와 기상 미 달러 가치 주요국 석유 재고의 변동과 수입 원유의 정제 과정에서 순도의 질적 차이 등등을 감 안  

 

최종 소비자가 공급받는 금액은 정유 4사와 주유소 간의 상거래로 소비자들은 질을 떠나 가격이 낮은 주유소를 찾아 나선다.

 

차량 LPG 업소를 보면 효자 2개 업장은 담장 하나 붙어있어 언제부터 가격 경쟁을 하고 있는데 현 960원이며 용흥동 2개 업소(현 961원)도 최근 가격 경쟁을 하고 있고

 

(용흥동 업소)

 

시내 일대 휘발유 경유 취급 주유소도 가격 경쟁을 벌이고 있는 반면 7번 국도 등 외곽은 가격 차등이 심한 가운데 세차 등 나름 고객 잡기에 나서고 있다.

 

하지만 근접한 주유소 간에 가격 경쟁으로 소비자에겐 덕이될지 몰라도 품질상의 문제는 없는지 우려된다

 

추석을 앞둔 장바구니 물가는 마트 카트기의 경우 종전 가득 담을 수 있는 금액으론 지금은 반도 못 채운다고 주부들은 아우성이다.

 

기름 역시 LPG 5,000원 주유하면  종전 포항 경주 간 왕복하고도 계기판 눈금이 넉넉했는데 지금은 주유에 급급하다며 한숨만 쉰다.

 

비산유국인 한국은 오르는 유가에 대비 전기 / 수소차 등 신 재생 에너지 차량 보급 개발과‘오펙’ 국가를 대상 수입 다변화와 외교적 노력이 필요하다.

 

한편 한국석유공사가 운영하는 유가 정보사이트 '오피넷'은 기름값 변동 추이와 우리동네 싼 주유소 시도별 최저가 주유소 경로별 도로별 싼 주유소 찾기등  고유가 시대 도움을 주고 있다.

 

기자수첩 최신 기사

  • 최신 기사가 없습니다.